/약간 미묘한 설정2012. 8. 10. 22:58

장주가 꿈 속에서 나비가 되어 훨훨 날아다녔다. 나는 게 즐거워 자신이 장주임은 알지 못했다. 꿈에서 깨어나니 자신은 나비가 아니라 장주였다. 장주가 꿈에 나비가 되었던 것인지, 나비가 꿈에 장주가 되어 있었던 것인지 알 수가 없었다. 장주와 나비 사이에는 반드시 분별이 있다. 이것을 물화物化라 한다. 昔者莊周夢為胡蝶,栩栩然胡蝶也,自喻適志與!不知周也。俄然覺,則蘧蘧然周也。不知周之夢為胡蝶與,胡蝶之夢為周與?周與胡蝶,則必有分矣。此之謂物化


Posted by R.I.P.

댓글을 달아 주세요